주택대출금리 내일부터 또 올라…잔액기준 코픽스 8개월째 오름
1.80%로 0.02%p 상승…신규기준은 1.82%→1.79%로 하락

은행권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 기준이 되는 코픽스(COFIX·자금조달비용지수)가 잔액기준으로 8개월 연속 상승했다.

은행연합회는 4월 잔액기준 코픽스가 1.80%로 전월보다 0.02포인트(p) 올랐다고 15일 밝혔다.

잔액기준 코픽스는 지난해 9월부터 상승세를 이어왔다.

잔액기준 4월 코픽스 금리가 오르면서 코픽스 금리에 연동하는 은행권 변동대출 상품 금리도 일제히 인상된다.

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1.79%로 전월보다 0.03%p 하락했다.

은행연합회는 "잔액기준 코픽스는 시장금리 변동이 서서히 반영되지만, 신규취급액 기준은 잔액기준에 비해 시장금리 변동이 신속히 반영된다"며 "코픽스와 연동하는 대출을 받을 땐 이런 특성을 충분히 이해한 후 선택해야 한다"고 말했다.